TatterCamp3 참가

from gnomaga 2007.07.22 18:32
  양재동 DAUM에서 있었던 제3회 태터캠프에 다녀왔습니다. Tistory를 접하고 블로깅을 하면서 생겨난 수많은 궁금증들이 많이 해결됐네요. 특히 NeddlWorks, TNC, TNF에 대한 개념과 TextCube는 뭔가 했던 궁금증은 확실해 해결되었네요.

  일이 있어 학교에 갔다가 12시에 평소안하던 과속을 하여 집에 파킹 시키고 다시 지하철(2번이나 환승을 했네요.. ;()을 타고 양재동으로 향하면서 혹시나 늦지는 않을까 하고 재촉하면 참가했지만 역시나 늦었네요. 그래서 처음있었던 프레젠테이션은 보지 못해 많은 아쉬움이 남습니다.

  OpenID에 대해서는 아직 공부가 더 필요한듯 하지만
썰렁한 엔지니어님의 결코 썰렁하지 않았던 준비에 새로운 기술에 대한 궁금증이 많이 해결되었네요.

  BoF시간에 나눴던 블로그가 왜 어려운가 하는 주제는 시간을 두고 다시 생각을 해 봐야 할듯 합니다. 블로그를 필요로 생각한다면 결코 쉬워지지 않을수도 있겠고, 그런 인식의 변화가 없다면 기술이 변화를 시켜야겠죠 그런일은 훌륭하신 개발자님들이 해결해 주실거라 믿고 계속 피드백 해야겠죠?? 또한 최근 펌질과 이슈가 되고있는 블로그를 이용한 수익창출 관련 세션에 많은 참가자들이 관심을 보이더군요...

  처음 참가하는 캠프라 많은 사람들과 의견을 나누지는 못했지만 다음에 다시 참가하게 된다면 더 많은 블로거들과 의견을 나누고 싶네요.

  나누어주신 던킨 도넛은 너무나 맛있었습니다.(저는 이날 한끼도 못먹었네요..) 경품추천에서 받은 빛자루 1년 사용권과 유니크한 Text Cube T-셔츠등 배불리 먹고 받기만 한것 같아 조금 찔리네요.. ^^
 
실제로 캠핑을 했으면 더욱 좋았겠다는 아쉬움이 남네요.. ;)

?1/100sec | f5.6 | 49mm

너무 많은 이름들

이올린1/80sec | f5.6 | 55mm

이올린 인기글 구성비율

블로그를 아세요?1/80sec | f5.6 | 49mm

수많은 궁금증

혁신1/60sec | f5.6 | 55mm

혁신에 대한 생각

커피를 마시는 방법1/100sec | f5.6 | 55mm

난 커피를마시지 않는다.

Tistory1/200sec | f5.6 | 52mm

티스토리 철학

Tistory1/160sec | f5.6 | 55mm

다양한 스킨

Tistroy1/250sec | f5.6 | 49mm

티스토리에 대한 생각들

Tistory1/200sec | f6.3 | 49mm

무한한 가능성

청문회1/25sec | f6.3 | 55mm

거의 청문회 수준이였죠..

Laziel님1/30sec | f6.3 | 55mm

날개 개발자 Laziel님

BoF1/100sec | f3.5 | 22mm

알찬 내용으로 꾸며진 BoF

캠프참가자1/30sec | f3.5 | 18mm

저도 보이네요

베이글1/60sec | f5 | 39mm

베이글 맛은 일품

'gnomaga'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블로그 중독 지수는?  (0) 2007.07.28
TatterCamp3 참가  (0) 2007.07.22
깔끔한 디자인에 실용성까지... ELECOM TENKEY + USB Hub  (0) 2007.07.12
혁주가 다녀간 자리....  (0) 2007.06.20